인하대학교_홍득표 교수


로그인 회원가입
359
  “인천은 한국의 3대 도시,「기호일보」2005. 5. 11

 홍득표 
2005/12/18 5160
358
 "아무나 선장이 될 수 없다"

 홍득표 
2014/04/22 4973
357
 "야당 60년, 반대 위한 반대 버려야"

 홍득표 
2015/09/18 4945
356
 "손님을 맞는 세 가지 유형"

 홍득표 
2014/02/18 4860
355
 "친구를 다시 생각한다"

 홍득표 
2014/03/18 4609
354
 "불합리한 교육감 선거제도"

 홍득표 
2014/01/28 4557
353
 "모로 가도 서울만 가면 그만"

 홍득표 
2009/12/09 3163
352
 14. “중립내각에 바란다”「월간 헌정」 126호, 1992년 11월, pp. 48-49.

 홍득표 
2005/11/26 3007
351
 11. “한국의 새시대,위대한 국가로의 도전”「월간 헌정」 114호, 1991년 11월, pp. 30-31.

 홍득표 
2005/11/26 2964
350
 10. “북한학자와의 만남”「충청일보」,1991. 8. 16, p. 3; 8. 17, p. 5.

 홍득표 
2005/11/26 2946
349
 13. “교수-학생관계 무엇이 문제인가」”「인하」 30호, 인하대학교, 1992년 가을, pp.165-167.

 홍득표 
2005/11/26 2908
348
 '정개 특위에 바란다"

 홍득표 
2014/01/25 2884
347
 31. “내년 총선겨냥, 갈등·혼란 여야가 함께 풀어야”「월간 헌정」 159호, 1995년 8월호, pp.86-87.

 홍득표 
2005/12/08 2866
346
  "대북 식량지원의 딜레마"「인터넷안보신문」 2008. 6. 1

 홍득표 
2008/06/01 2839
345
 "먹을 가까이 하면 검어진다"

 홍득표 
2013/10/01 2830
1 [2][3][4][5][6][7][8][9][10]..[24] Next

인하대학교 사범대학 홍득표 명예교수 ☎010-5335-7866(CP), E-mail: hongdp@inha.ac.kr